???☞산양생태숲길 산양올레길 3

산양리 주민의 장수비결은 곶자왈 덕이라는 말이 있다.

산양리 주민의 장수비결은 곶자왈 덕이라는 말이 있다. 옛부터 곶자왈에서 얻는 나무며 숯 도토리 등 긍정적 혜택을 단적으로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. 곶자왈로 들어갈수록 숲은 더욱 짙어지며 깊은 함몰지의 신비와 함께 가지런히 쌓은 방죽을 방불케 하는 지질적 특성으로 다른 곶자왈과의 차별성을 잘 보여주고 있다. 최우수작 산양문화예술곶을 제안한 유열씨는 지역에서 다양한 문화기획자로 활동하고 있다 (제주=NSP통신) 이재정 기자 = 2020년 상반기 개관을 앞둔 제주문화예술재단(이사장 고경대) 산양창작센터(가칭) 명칭 공모에서 최우수작으로 유열씨의 ‘산양문화예술곶’이 선정됐다. 제주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공모에 총 33건이 접수되었고 이해 용이성, 상징성, 독창성 등 3개 항목을 중심으로 심사가 진행된 것으로..

산양향우회, 2020 제1회 산양곶자왈 탐방로 정화 활동 캠페인 전개

www.dwbnews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503 산양향우회, 2020 제1회 산양곶자왈 탐방로 정화 활동 캠페인 전개 - DWBnews(장애인복지뉴스) 산양향우회(회장 구필모)는 7월 05일(일) 2020 제1회 산양곶자왈 생태숲길 탐방로에서 정화활동 및 탐방기획 행사를 회원 50여 명이 성황을 이룬 가운데 주최했다.이날 회원들은 신록의 짙은 푸르�� www.dwbnews.kr

산양곶자왈 생태숲길 탐방로 정화활동 및 탐방기획 행사 산양향우회에서 주최하다

2020년 7월 05일(일) 산양향우회 구필모회장은 산양곶자왈 생태숲길 탐방로 정화활동 및 탐방기획 행사를 주최하였다. 산양향우회에서는 코르나19로 인하여 집에만 있으면 스트레스 더 많이 받아 코르나19로 지친 심신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야외활동을 기획하여 신록의 짙은 푸르른 숲속, 사람들이 흔적한 곳, 향촌애정신(鄕村愛情神)이 깃든 고향, 산양곶자왈 생태숲길 탐방로 체험 및 정화활동을 하였다. 산양곶자왈 소개를 간단히 한다면 탐방로는 3.5Km 천천히 걸으며 휴양안식처로 탐방하기에 적합한 장소다. 멀지도 짧지도 않은 거리로서 평지도 아니고 오름도 아닌 자연 그대로 산양생태숲길!!! 그 탐방로를 탐방하다 보면 탐방로 이정표에 유명한 ((젊은 베르테르의 슬픔))의 작품을 쓴 독일 낭만주의 작가이자 철학자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