???☞나의 이야기

한라산 하얀 술!!!천주와 지주!!!지천명주 (地天命酒)로 알고 마시노라

산오름곶자왈생태숲연구소 2010. 10. 11. 00:57

 

 

 

 한라산 하얀 술!!!

 노지꺼로 부탁해요!!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하늘이 술을 내리니 천주(天酒)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땅이 술을 권하니 지주(地酒)라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내가 술을 알고 마시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술 또한 나를 따르니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내 어찌 이 한잔 술을 마다하리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그러하니 오늘밤 이 한 잔 술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지천명주 (地天命酒)로 알고 마시노라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           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물같이 생긴 것이 물도 아닌 것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나를 울리고 웃게 하는 요물이구나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한숨 베인 한 잔 술이 목줄기를 적실때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내안에 요동치는 널 토해 내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이슬 맺힌 두 잔술로 심장을 뜨겁게 하니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가슴속에 작은 연못을 이루어놓네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석 잔술이 사랑이라면 가슴깊이 부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그리움의 바다에 그대를 가둬두리라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내가 술을 싫다하니 술이 나를 붙잡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술이 나를 싫다하니 내가 술을 붙잡누나.


 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가실려고요 .. 동동주도 한 잔 하고 가세요 ~~

 

얼큰한 찌개와 

 

칼국수 까지 ~~

 

   

<출처:아름다운 추억여행으로>